남매 / 분수대 / 어린이

|

무더위에 분수대에서 즐겁게 뛰어노는 어린이를 보며

기껏 잔디를 이쁘게 키워놓고 '들어가지 마시오' 가 얼마나 웃기는 일이었는지

조금씩 바르게 되어가니 다행이라면 다행이다.

ㅡ동두천시 보산동


'사람 갤러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귀농 / 의정부 고산지구 / 신숙주 묘 / 포도농사  (0) 2018.08.26
무당 / 고사  (0) 2018.08.23
남매 / 분수대 / 어린이  (0) 2018.08.22
사랑방  (0) 2018.08.21
꼬마숙녀  (0) 2018.08.19
흥진 대장간  (0) 2018.08.19
Trackback 0 And Comment 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