노동 그리고 휴식

|

수원 / 구천동 공구상가 / 제일 대장간 / 수원천



'사람 갤러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고마운 사람들  (10) 2019.05.23
출사지에서 만난 사람들  (5) 2019.05.21
노동 그리고 휴식  (11) 2019.05.20
부산에서 만난 사람들  (6) 2019.05.17
젊음의 거리  (4) 2019.05.16
여호와의 증인  (0) 2019.05.13
Trackback 0 And Comment 11
  1. 예스투데이 2019.05.20 12:59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대장간의 쇠 냄새가 훅~ 하고 느껴지는 사진이네요. ^^

  2. Normal One 2019.05.20 16:47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와.. 저 한잔... 물이든 음료수든 술이든.. 정말 기가 막히겠어요!!!

  3. [ 프레임 안에서 ] 2019.05.20 22:38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저는 첫사진의 오른손에 눈길이 갑니다.
    크고 힘이 느껴집니다.

    • 라미드니오니 2019.05.21 07:04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말씀보고 사진을 다시보니 정말 큼직하네요. 정으로 망치로 쇠만 단련되시않았겠죠

    • Essen 이수남 Essen. 2019.05.22 12:49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네, 수십년간 단련된 오른손이 아니었나 생각해봅니다

  4. 라미드니오니 2019.05.21 07:08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배달하고, 잠깐 쉬는가보네요. 찬찬히 다른포스팅도 감상하고갑니다. 사진과 기가막힌 제목 잘 즐겼습니다

  5. 지후니74 2019.05.21 08:28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삶의 고단함 속 잠깐의 여유, 순간의 포착이 잘 된 것 같습니다.